대전일보 로고

괴산군 "'행복결혼공제사업' 신청하세요"

2018-04-17기사 편집 2018-04-17 15:43:09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괴산]괴산군은 다음달 9일 까지 중소 기업 및 근로자를 대상으로 '충북행복결혼공제사업' 참여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충북행복결혼공제사업'이란 충북도에 있는 제조업종 중소(중견)기업의 미혼 근로자가 5년 동안 매월 일정액을 적립하면 충북도와 군 및 기업에서 일정액을 매칭해 본인 결혼 시 이자 포함 최대 5000만 원까지 목돈을 지원해주는 사업을 말한다.

적립액은 월 80만 원으로 근로자가 매월 30만 원씩 적립하면 도와 군에서 각 15만 원씩, 기업에서 20만 원씩 5년간 매칭해줘 본인 결혼 및 근속 시 만기 후 최대 5000만 원(원금 4800만원+이자)까지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지원대상은 근로자의 경우 공고일 기준 주민등록상 괴산군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40세 이하 도내 제조업종 중소(중견)기업 미혼 근로자로 사업주의 추천(동의)을 받은 자에 한한다.

기업은 충북도내 사업장을 둔 제조업종 중소(중견)기업으로 고용보험 피보험자수 5인 이상인 기업이 해당된다.

군은 총 10명을 선정해 지원할 계획으로 보다 많은 기업의 미혼 근로자가 고루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신청은 기업당 1명으로 제한한다.

앞서 지난 2월 1차 모집공고를 냈으나, 기존 조건이 근로자에 비해 기업의 부담이 과도해 호응도가 낮았다.

이에 군은 기업참여 활성화를 위해 기업부담을 대폭 완화하고 참여기업에 세제 혜택을 부여키로 했다.

기업의 월 납부액을 기존 30만 원에서 20만 원으로 낮추고, 근로자 월 적립금액을 기존 20만 원에서 30만 원으로 조정 후 이번에 2차 모집을 진행한다.

특히, 적립금 운영방식 일부를 중소기업 인력지원 특별법에 따른 성과보상기금으로 변경해 근로자는 공제가입일 이후 5년이 되는 만기시점에 미혼일 경우에도 근속금 3600만 원과 별도의 이자를 받을 수 있게 되며, 기업 및 근로자에게 세제혜택도 주어진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내용 변경으로 기업부담은 줄이고 근로자의 혜택은 늘린 만큼 행복결혼공제사업이 지역 출산율 제고와 기업의 인력난 해소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자세한 사항은 군청 홈 페이지(http://www.goesan.go.kr/) 공지사항을 참조하거나, 군 기획감사실 지역 인구정책팀 (☎043(830)3025)으로 문의하면 된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