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공주시, 찾아가는 자원순환교육

2018-04-17기사 편집 2018-04-17 15:40:51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공주] 공주시가 쓰레기 불법배출로 인한 환경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고, 깨끗한 공주 만들기 실천을 위해 '찾아가는 자원순환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교육은 환경의식이 취약한 마을 주민 및 노인층에 대한 올바른 쓰레기 분리·배출 관련 의식개선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마을회관 등을 직접 방문해 주민 맞춤형 교육을 위해 실시하는 것이다.

앞서, 시는 지난 4월 6일 시작으로 유구읍 명곡1리 마을회관, 탄천면 장선1리 마을회관을 방문, 주민들을 대상으로 자원순환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교육에서는 공주시청 오홍석 청소행정팀장과 바르게살기운동 공주시협의회 류병도 사무국장이 강사로 나서 쓰레기종량제, 재활용품 분리.배출 방법, 영농폐기물 회수방법, 쓰레기 불법소각 및 투기금지 등 실생활에 필요한 자원순환교육을 실시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진기연 환경자원과장은 "생활 습관을 바꾸고 조금만 관심을 가지면 쓰레기를 줄이고 재활용이 가능해 소중한 자원이 된다"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