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도시철도 타고 대전아쿠아리움 가자" 대전도시철도공사 시민 할인행사

2018-04-16기사 편집 2018-04-16 16:50:39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김민기(오른쪽) 공사 사장이 16일 대전아쿠아리움을 방문해 장동현 대표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전도시철도공사 제공
대전도시철도공사는 16일 대전아쿠아리움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시민할인 행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대전아쿠아리움은 도시철도 역사에 설치된 포토존에서 인증샷을 찍고, 당일 제출하는 이용고객들에게 5000원을 할인해주기로 했다.

포토존이 설치된 역사는 대동역, 대전역, 중앙로역, 서대전네거리역, 용문역, 탄방역, 시청역, 정부청사역, 갈마역, 유성온천역, 갑천역, 월드컵경기장역, 노은역, 반석역 14개역이다.

대전아쿠아리움은 2015년 9월에 개관한 국내 최초 담수어 아쿠아리움으로 대형 수족관, 체험 동물원, 3D 영상관을 갖춘 대전의 대표 테마파크이다.

대중교통 활성화 프로젝트에 참여한 업체는 대전아쿠아리움을 포함해 롯데시네마 대전관, 갤러리아 타임월드, 유성호텔, 유성컨벤션웨딩, 대전시티즌, 안경매니져 7개 업체로 늘어났다.

김민기 도시철도공사 사장은 "이번 협약으로 도시철도를 타면 할인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혜택이 더욱 다양해졌다"며 "건강을 위해 도시철도를 많이 이용해 주시고 할인 혜택도 받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호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