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국가교육회의, 대학입시제도 개편 공론화 추진 방안 발표

2018-04-16기사 편집 2018-04-16 16:12:16

대전일보 > 사회 > 교육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교육부가 국가교육회의에 2022학년도 대학입시제도 개편안을 전달한 가운데 공론화 추진 일정이 확정됐다.

대통령직속 국가교육회의는 16일 정부서울청사 에서 제3차 회의를 개최하고 대학입시제도 개편 공론화 추진 방안을 심의·의결했다.

국가교육회의는 국민참여형 공론화 과정을 추진하며 그 결과를 반영해 8월초까지 대입제도 개편 권고안을 교육부에 제안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국가교육회의는 대입제도 개편 공론화 추진을 위해 대입제도 개편 특별위원회와 공론화위원회를 구성·운영한다. 대입제도 개편 특별위원회는 국가교육회의 위원, 대학 등 교육 전문가가 추천한 13명 내외, 공론화위원회는 갈등관리, 조사통계 분야 등 공론화 전문가를 중심으로 7명 내외로 구성된다.

공론화 과정은 먼저 대입제도 개편 특별위원회가 주관해 권역별 국민제안 열린마당과 국가교육회의 홈페이지 등을 통해 대입제도 개편에 관한 국민 의견을 폭넓게 수렴할 예정이다. 이어 대입제도 개편 특별위원회가 교육부 논의 요청 사항 및 수렴된 국민제안 사항을 바탕으로 전문가 및 이해관계자 등의 의견수렴을 거쳐 공론화 범위를 설정할 계획이다. 이후 공론화위원회 주관으로 이해관계자 및 전문가 등이 협의해 앞서 설정된 공론화 범위 내에서 대입제도 개편 공론화 의제를 선정하며, 대입제도 개편 특별위원회를 거쳐 국가교육회의에 상정해 확정하는 절차로 진행된다.

신인령 국가교육회의 의장은 "대입제도 개편을 둘러싸고 다양한 의견과 갈등이 존재하는 상황이므로 공론화 과정에서 국민의 의견을 충실하게 수렴하고 국민참여를 확대해 사회적 공감대를 형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국민 신뢰를 받을 수 있는단순하고 공정하며 학생의 성장과 발달에 기여하는 대입제도 개편안 마련에 힘쓰겠다"고 밝혔다.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