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목원대 시각디자인학과 제39회 '뜀 그래픽展'

2018-04-16기사 편집 2018-04-16 16:10:02

대전일보 > 문화 > 공연·전시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포스터=목원대 제공
목원대 미술·디자인대학 시각디자인학과는 17일부터 22일까지 대학 미술관에서 '제39회 뜀(DDUIM) 그래픽 전시회'를 개최한다.

뜀 전시회는 '더 높이 더 멀리 뛰어 오른다'는 의미를 가진 비주얼 커뮤니케이션 디자인 전시회다. 1980년 창립전 이후 매년 열리는 정기전으로 학생들의 디자인 전공 능력을 키워주고자 시작됐다.

올해는 3, 4학년 학생들 전원이 참여해 총 76점의 공익포스터 작품을 선보인다. 학생들은 최근 심각한 환경문제, 교통질서, SNS폐해 등 우리 일상생활과 밀접한 사회문제들에 해학적 재미와 위트, 강렬한 임팩트, 재밌는 상상력과 기발한 아이디어를 담아 포스터로 표현했다.

임현빈 교수는 "전시를 준비하며 학생들은 빠르게 변화하는 디자인 트렌드를 연구하고 많은 고민 끝에 창의적인 감각과 사고를 이끌어 냈다"며 "이번 전시가 학교 구성원들은 물론 시민들 모두에게 도덕적 가치가 회복되고 마음이 힐링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