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청양 정산도서관, 가죽 공예 '핸드폰 케이스 만들기' 프로그램 운영

2018-04-16기사 편집 2018-04-16 16:07:05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청양군 정산도서관이 운영하는 '핸드폰 케이스만들기'프로그램에 정산지역주부들이 참여해 가죽의 양면에 염색약을 골무로 문지르며 이웃간의 정을 나누고 있다.사진=청양군 제공
[청양]청양군 정산도서관이 가죽을 이용한 공예로 지역 주민들의 여가 및 취미생활을 돕고 있다.

이번 가죽공예 프로그램은 지난 11일 시작돼 오는 18일과 24일, 총 3회에 걸쳐 핸드폰 케이스 만들기로 진행된다. 가죽의 양면에 염색약을 골무로 문질러 재료의 질감을 느끼고 각자 원하는 여러 가지의 색을 표현하는 과정으로 생활에 필요한 물건을 직접 만들 수 있어 수강생들의 호응도가 매우 높다.

수강생들은 "이웃 주민들과 만나 소통하면서 소홀했던 여가생활을 누릴 수 있고 실생활에 적용할 수 있는 많은 것을 배울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라며 만족해했다.

김성근 정산면장은 "정산도서관은 지역주민들의 여가·취미생활 및 문화생활 향유를 위해 다양한 독서·문화프로그램을 계획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많은 주민들의 지속적인 관심으로 이웃간의 화합과 서로의 따스한 정을 나누는 이웃으로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할 생각이다"고 말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