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태안군, 수요자 중심 복지서비스… 올해도 복지종합 안내서 제작

2018-04-16기사 편집 2018-04-16 16:03:15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태안군이 수요자 중심의 복지서비스를 실현하고 복지정책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복지종합 안내서를 제작했다.
[태안] 태안군이 수요자 중심의 복지서비스를 실현하고 복지정책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복지종합 안내서를 제작했다.

이 안내책자는 다양한 복지제도가 있음에도 불구하고 제도에 대한 정보가 부족해 복지수혜를 받지 못하는 군민을 위해 제작됐으며, 군은 안내서를 읍·면사무소 민원실과 사회복지시설 및 기관에 비치하고 취약계층에게는 우편으로 직접 발송해 적극적인 복지행정 구현에 앞장설 예정이다.

총 45쪽 분량인 복지종합 안내서는 △저소득층 생계 및 의료지원 △주거환경 개선 △어르신·장애인·아동청소년 지원 △지역사회서비스 투자사업 △보훈대상 지원서비스 등 8개 분야의 콘텐츠로 구성됐으며 각 사업별 지원 기준과 신청방법 등이 알기 쉽게 설명돼 있다.

또한, 복지대상자 통합업무 처리절차, 복지서비스별 선정기준, 각 읍·면 주민복지 및 맞춤형복지팀의 전화번호, 관내 사회복지시설 현황 등이 자세히 수록돼 있어 주민들이 복지업무를 손쉽게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군은 이번 복지종합 안내서를 복지상담 및 통합사례관리 업무 등에 활용, 복합적 욕구를 가진 대상자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복지소외계층을 발굴하는 등 복지업무의 기본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다양한 복지시책을 적극 알리고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이번 복지종합 안내서를 제작하게 됐다"며 "모든 군민이 복지서비스 혜택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정명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명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