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부여군, 저소득층 무료 간병서비스 제공

2018-04-16기사 편집 2018-04-16 13:43:02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부여]부여군은 저소득층 환자와 보호자의 간병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건양대학교 부여병원과 협약을 체결, 무료 간병 서비스를 제공하는 '보호자 없는 병원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공동간병이 필요하다고 인정된 군민 중 의료급여 수급권자, 행려환자, 차상위 본인부담경감대상자, 국민건강보험료 납부 하위 20%인 자(직장 4만4010원, 지역 1만7450원), 긴급지원대상자, 그 밖에 도지사가 가정형편 등 간병서비스가 필요하다는 진료의사의 동의를 받아 인정된 자 등이다.

지원일수는 연간 1인당 급성기 30일, 요양병원 45일이며 입원 당시 질환으로 회복지연 또는 재입원 시 담당의사 소견서를 첨부하면 15일 연장 가능하다.

지원서비스로는 복약 및 식사보조, 위생·청결 및 안전관리, 운동 및 활동 보조 등 그 밖에 환자의 회복에 필요한 사항 등이 있다.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