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장보기·외식하기 겁난다 자장면·즉석밥 등 줄줄이 인상

2018-04-16기사 편집 2018-04-16 12:04:55

대전일보 > 경제/과학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지난달 소비자들이 주로 소비하는 가공식품과 외식비가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한국소비자원은 가격정보 종합포털 '참가격'을 통해 지난달 가공식품 가격을 분석했더니 곡물가공품과 조미료류 가격이 전년 같은 기간보다 올랐다고 16일 밝혔다.

품목별로 보면 즉석밥(5.6%), 국수(3.2%), 라면(2.9%), 밀가루(2.9%), 설탕(7.4%), 간장(4.5%), 케첩(2.5%)이 일제히 상승했다.

반면 같은 기간 두부(-33.3%), 냉동만두(-15.1%), 햄(-4.7%), 오렌지주스(-3.4%) 가격은 하락했다.

같은 기간 외식비도 크게 올랐다.

소비자원에 따르면 지난달 김밥 가격은 작년 같은 기간보다 5.9%, 자장면은 4.0%, 삼겹살은 3.5%, 비빔밥은 3.5% 각각 오르는 등 조사대상 8개 품목 가격이 모두 상승했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