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산해수청 봄철 해상교통 안전대책 추진

2018-03-13기사 편집 2018-03-13 16:17:23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서산]대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안완수)은 해양사고 예방을 위해 5월까지 봄철 기상 및 해양사고 특성을 반영한 '봄철 해상교통 안전대책'을 마련,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봄철은 행락철과 성어기로 인해 선박교통량이 증가하고, 낮과 밤의 기온 차로 해상에 잦은 국지성 안개가 발생, 선박 간에 충돌 등 사고 위험성이 높아지는 계절이다.

이번 대책으로는 충돌·기관손상 등 빈발사고 대비 선박 안전점검 강화, 해빙기 항만·시설물 안전관리, 현장·종사자 기본 안전수칙 준수 풍토 조성, 대국민 해양안전문화 활성화, 현장중심 안전관리 협력체계 구축 등을 중점 추진된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관희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