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북교육감 심의보·황신모 예비후보 단일화 합의

2018-03-13기사 편집 2018-03-13 14:02:34

대전일보 > 정치 > 2018 6·13 지방선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충북교육감 선거 예비후보인 심의보 전 충청대 교수와 황신모 전 청주대 총장이 후보 단일화에 합의했다.

두 예비후보는 이날 도교육청 브리핑룸에서 '충북 좋은 교육감 추대위원회' 주관 후보 단일화 합의서에 서명했다.

합의서에 따르면 두 후보는 단일화를 위한 세부 방식과 검증 절차를 수시로 논의해 결정하기로 했으며 4월 13일을 단일화 최종 기한으로 정했다.

이 내용이 이행되지 않으면 '충북 좋은교육감 추대위원회' 진행 방식에 따르기로 결정했다.

심 예비후보는 "많은 분들이 단일화를 이뤄 충북교육의 변화를 꾀했으면 좋겠다고 해 따르기로 했다"고 말했다.

황 예비후보는 "충북교육이 정상화해야 한다는 여론과 함께 많은 분들이 좋은 아이디어와 지혜를 줘 단일화에 나서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김대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대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