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보령서 17일-21일 보람상조배 전국남녀중·고 탁구대회 열린다

2018-03-13기사 편집 2018-03-13 13:52:53

대전일보 > 스포츠 > 지역스포츠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오는 17일부터 보령종합체육관에서 열리는 제56회 보람상조배 전국남녀중·고종별 탁구대회 포스터. 사진=보령시 제공
보령시는 오는 17일부터 21일까지 5일간 보령종합체육관에서 제56회 보람상조배 전국남녀중·고종별 탁구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중고등학교탁구연맹(회장 손범규)이 주최하고 보령시탁구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전국 중·고등학교 탁구 유망주 1100여 명의 선수, 임원 등이 참여하는 전국 규모 중·고교 대회 중 가장 큰 대회로 손꼽힌다.

경기는 남녀 중·고등부 단체전과 개인 단식 및 복식 경기로 나눠 진행된다.

개회식은 오는 17일 오전 11시에 열리며 20일과 21일에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1시까지 SBS SPOTRS, 20일에는 오후 1시부터 2시까지 SBS에서 생중계 한다.

김동일 시장은 "이번 탁구 대회는 개인과 소속 기관의 명예를 걸고 손에 땀을 쥐는 명승부를 즐길 수 있을 것이다"며 "대회 첫날부터 무창포 주꾸미·도다리 축제도 함께 열려 새봄의 기운을 힘차게 맞이할 수 있어 글로벌 해양관광 명품 스포츠 도시 보령에서 열리는 탁구대회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의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의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