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산항 설 연휴 항만운영 특별대책

2018-02-13기사 편집 2018-02-13 14:46:42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서산]대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안완수)은 15일부터 18일까지 '설 연휴 항만운영 특별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대산항 이용자들이 불편이 없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13일 대산청에 따르면 이를 위해 하역회사, 항운노조, 도선사 등 비상대기조를 편성해 설 연휴 대산항을 입출항하는 선박의 접안과 하역작업을 돕는다.

또 항만운영정보시스템(Port-MIS)을 정상 가동해 항만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현대오일뱅크 등 유화사와 부두운영회사는 위험물 저장·하역 등의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점검과 순찰을 강화하기로 했다.

특히 평창동계올림픽대회 기간 항만보안등급 상향 조정에 따른 조치사항 이행 등 보안활동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연휴 기간 부두별 운영계획, 항만 관련 업체와 단체 비상연락망 등 구체적인 내용은 대산해수청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정관희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관희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