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익산의 백제 유적 둘러보는 '무왕 길 찾아 떠나는 여행' 운영

2018-02-09기사 편집 2018-02-09 13:26:42

대전일보 > 라이프 > 여행/축제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익산 미륵사지 모형 [연합뉴스]
전북 익산에 있는 백제 무왕시대의 유적을 둘러보는 '무왕 길을 찾아 떠나는 여행'이 오는 24일부터 운영된다.

매월 넷째 주 토요일에 진행되는 이 프로그램은 세계유산에 등재된 왕궁리 유적과 미륵사지, 익산토성, 서동이 태어난 서동 생가터 등 13개의 중요 유적을 전문가의 해설을 들으며 걷는 자리다.

8km 거리로, 익산토성을 제외하고는 모두 걷기에 편한 코스다.

참가 신청은 왕궁리유적전시관 홈페이지(www.iksan.go.kr/wg)를 통해 하면 된다.

익산시 관계자는 "백제에서 가장 발전된 건축문화의 전개과정과 공예기술, 백제왕궁의 건립 과정 등을 배울 기회"라며 관심을 당부했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