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태안군, 민원 서비스 업그레이드

2018-02-08기사 편집 2018-02-08 13:42:48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태안] 태안군이 민원 발급·열람 창구의 확대 운영을 통해 군민 중심의 맞춤형 민원행정 추진에 앞장선다.

군은 8일 군청 브리핑실에서 민원봉사과 정례브리핑을 갖고, 올해 민원인의 편의와 행정 서비스의 질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오는 4월까지 총 8900만 원을 투입, 무인민원발급기를 확대 설치하고 부동산정보 열람 시스템 장비 교체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군은 올해 서산세무서 태안민원실과 최근 신설된 태안경찰서에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 민원인이 군청이나 읍·면사무소를 방문하지 않고도 서류를 발급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무인민원발급기는 민원인이 총 58종의 민원서류를 저렴하고 편리하게 발급받을 수 있는 민원편의시설로 타 기관 서류도 발급이 가능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지난해까지 태안군청 민원봉사과와 각 읍·면사무소 내에 총 11대가 설치돼 운영되고 있다.

군은 많은 군민이 이용하는 경찰서와 세무서에 무인민원발급기가 설치되면 민원창구가 다양화되고 밤 11시까지 민원서류 발급이 가능하며 지적공부와 개별공시지가 등 총 15종에 달하는 부동산 관련 정보를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게 됐다. 정명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명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