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8-01-23 23:55

청주시, 주택 슬레이트 처리 사업 추진

2018-01-14기사 편집 2018-01-14 17:00:49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청주]청주시는 1급 발암물질인 석면이 포함된 슬레이트로부터 시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2018년도 슬레이트 처리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슬레이트는 1970년대 초 지붕재로 집중 보급됐으나 석면의 위해성이 사회문제로 대두되면서 2012년부터 제조와 사용이 금지되고 있는 건축자재다.

시는 올해 슬레이트 처리 지원 사업비 9억여 원을 들여 총 268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신청대상은 주택 및 그 부속건축물이며, 건축물이 소재한 읍·면사무소 및 동 주민센터에서 1월 15일부터 2월 14일까지 선착순으로 신청할 수 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