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8-01-16 23:55

청양 대치면 직원들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 금지' 서약

2018-01-14기사 편집 2018-01-14 10:21:47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대치면직원들이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 금지' 서약서에 서명하면서 공직자로서의 기본자세를 정비하고, 대치면민의 봉사자로서 다짐하는 시간을 갖고 있다.사진=청양군 제공
[청양]청양군 대치면직원들이 지난 12일 김종용 면장을 비롯해 전 직원이 참여한 가운데 공직자 청렴 의지를 다지는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전 직원은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 금지' 서약서에 서명하면서 공직자로서의 기본자세를 정비하고, 대치면민의 봉사자로서 다짐하는 시간을 가졌다.

직원들은 스스로가 다양한 교육활동과 실천사례를 공유하는 등 친절 실천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기로 다짐하며, '친절'에서 더욱 나아가 '청렴'까지 책임지자고 입을 모았다.

김종용 면장은 "직원 한명 한명의 얼굴이 대치면의 얼굴"이라며 "나부터 청렴을 몸소 실천하려는 굳은 의지를 가져달라"고 당부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