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1 23:55

단양군 CCTV통합관제센터 구축

2017-12-07기사 편집 2017-12-07 11:21:55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단양]단양군이 재난범죄로부터 안전도시를 만들기 위해 CCTV통합관제센터를 구축했다.

7일 군에 따르면 옛 보건소 자리인 별곡1로 17번지에 총 사업비 18억 2800만 원을 들여 지상 3층 541㎡규모의 통합관제센터를 구축했다.

센터는 관제실과 장비실, 경찰근무실, 회의실, 사무실 등을 갖췄다. 관제요원과 경찰, 전담직원 등 12명이 근무하면서 CCTV를 관리한다.

특히 센터는 앞으로 단양 전역에 산재됐던 CCTV를 통합관제센터와 연계해 통합 관리한다.

통합된 CCTV는 방범, 주정차단속, 쓰레기투기방지, 하천감시 등 390대와 초등학교 연계CCTV 44대 등 총 434대다.

군 관계자는 "CCTV를 통합관리함에 따라 각종 범죄예방과 긴급 상황에 대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단양이 더 안전한 지역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센터의 관리·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정보 공유를 통한 신속한 대응을 위해 단양경찰서, 단양교육지원청, 육군 3105부대 1대대, 한국전력공사 단양지사, 충청에너지 서비스 등과 업무협약을 맺었다.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상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