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0 23:55

충남도, 미국과 홍콩서 도내 신선농산물 홍보판촉 활동

2017-12-07기사 편집 2017-12-07 10:36:01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충남도가 도내 신선농산물의 판로 확대를 위해 해외 시장 개척에 나선다.

7일 도에 따르면 도는 농협경제지주 충남지역본부와 공동으로 오는 9일부터 미국·홍콩에서 배와 밤 등 도내 주요 신선농산물 수출 확대를 위한 홍보 판촉 활동을 펼친다.

우선 미국에서는 일본계 '돈키호테' 매장과 중국계 매장인 '99랜치마켓'에서 홍보 판촉을 지원한다. 이를 통해 82만 달러(9억 원) 상당의 배와 밤 수출 성사가 가능할 것으로 도는 기대하고 있다.

홍콩에서는 딸기와 배, 고구마를 앞세워 현지 시장을 공략한다. 도는 홍콩 대표 슈퍼마켓인 웰컴과 이온매장에서 충남산 신선농산물 시식·홍보 판촉을 지원, 24만 달러(2억 6000만 원) 상당을 수출한다는 방침이다.

이인범 도 농산물유통과장은 "충남 대표 농산물 수출 품목인 배의 경우 지난해 2200만 달러(245억 원)를 수출해 사상 최대 수출 성과를 기록했다"며 "올해에는 이번 홍보 판촉 지원에 힘입어 수출이 더욱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미국과 대만, 베트남에서의 성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전희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희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