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1 11:03

제14회 정현숙배 단양오픈탁구대회 18일 개막

2017-11-15기사 편집 2017-11-15 09:16:00

대전일보 > 스포츠 > 지역스포츠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제14회 정현숙배 단양오픈탁구대회가 오는 18일부터 19일 이틀간 국민·문화체육센터에서 열린다.

한국여성탁구연맹이 주최하고 단양군탁구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에는 전국 남녀 탁구 동호인 12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다.

경기는 단식과 복식으로 치러지며 예선리그를 거쳐 결선 토너먼트 방식으로 우승자를 가리게 된다.

우승자와 입상자에게는 트로피와 함께 부상으로 운동용품 등이 전달된다.

이 대회는 1973년 사라예보 세계탁구선수권대회에서 구기 사상 처음 세계정상에 오른 정현숙(전 단양군청여자탁구단 총감독)선수를 기념해 2014년부터 개최됐다.

군은 이번 대회를 통해 탁구동호인 저변확대와 함께 지역경기 활성화에도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단양은 탁구전용 실내체육관 등 기반이 잘 갖춰진데다 최강 실업팀을 보유하는 등 탁구의 도시로 알려져 있다"면서 "탁구 동호인들이 최고의 기량을 펼칠 수 있도록 경기운영 및 시설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상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