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1 11:03

서산시보건소, 서산의료원과 심폐소생술 교육 업무협약 체결

2017-11-12기사 편집 2017-11-12 18:27:14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서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서산]서산시 보건소가 심정지 환자 생존율 향상을 위해 지역 종합병원과 손을 잡았다. <사진>

시 보건소는 최근 서산의료원과 심폐소생술 교육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에 따라 양 기관은 협조체계 구축을 바탕으로 심폐소생술 홍보, 심폐소생술 보급 확대, 유관기관 협조체계 구축 등을 통한 심정지 환자 생존율 향상에 노력하기로 했다.

최영호 서산의료원장은 "지난 8월부터 교육을 진행해 현재 일반인 교육생이 1500여 명을 넘어서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심폐소생술 보급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완섭 시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많은 시민들이 심폐소생술을 배워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이를 위해 서산의료원과 합심해 심폐소생술 교육의 기회를 더욱 늘려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최근 3년간 급성심장정지 환자 중 70세 이상 어르신이 전체 발생의 50%를 차지하고 있다. 이들 대부분이 가정에서 응급상황에 처하고 있어 심폐소생술 시행 여부가 생존에 중요한 열쇠로 부각되고 있는 실정이다. 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관희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