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1 07:49

한밭초, 대전 최초 '빙상부' 창단

2017-11-12기사 편집 2017-11-12 14:20:22

대전일보 > 스포츠 > 지역스포츠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한밭초는 지난 10일 다목적 강당에서 지역 초등학교 최초로 빙상부 창단식을 가졌다. 사진=대전시교육청 제공
한밭초등학교는 지난 10일 다목적 강당에서 지역 초등학교 최초로 빙상부 창단식을 가졌다.

한밭초는 빙상부의 체계적인 운영을 위해 교사 공혜옥 감독의 지도 아래 남선 빙상장과 협약해 빙상 선수 출신 지도자(김동룡)를 코치로 영입했다. 쇼트트랙 선수 8명과 피겨스케이팅 선수 4명, 총 12명으로 선수단을 구성했다.

앞으로 한밭초 빙상부는 기초 체력 훈련을 통한 경기력 향상에 힘쓸 예정이며, 기본기술과 개인 맞춤형 경기 기능 훈련을 통해 적응력을 높여 각종 대회에 참여할 계획이다.

전용선 한밭초 교장은 "평생 초등 체육 분야에 봉사하면서 다양한 종목의 운동부를 창단했는데 특히 이번 빙상부 창단은 더욱 의미가 깊다"며 "이번을 계기로 상급학교와 연계해 지속 발전 가능한 초등 빙상의 요람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호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