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3 00:00

행복도시 '어린이가 행복한 놀이터' 조성 추진

2017-11-09기사 편집 2017-11-09 15:12:08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행복도시건설청은 정형화된 기존 놀이터를 탈피해 어린이가 직접 참여하고 희망하는 '어린이 친화형 놀이터'를 도입하기 위해 관계기관 실무 특별팀(T/F)을 구성했다.

어린이놀이시설 실무 특별팀은 행복청 도시특화경관팀장을 팀장으로 행복청, 세종시, 세종시교육청, 한국토지주택공사 관계자 등 12명으로 구성되며 이달부터 어린이놀이터 조성 시범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행복청은 올해 초부터 어린이 친화형놀이터 벤치마킹을 위해 관계기관과 함께 순천시 '기적의 놀이터'를 방문했으며 놀이시설 전문가 편해문씨를 초청해 학부모와 교육관계자를 대상으로 강연회를 개최하는 등 도시내 새로운 개념의 어린이놀이터 조성을 위해 노력해왔다.

어린이놀이시설 실무 특별팀은 어린이놀이시설 전문가 위촉 및 학부모, 교사, 어린이가 참여하는 자문단 구성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설계에 반영하고 공사 및 감리 과정까지 함께 참여할 계획이다.

또한 어린이놀이터 시범사업과 관련, 내년 말 준공을 목표로 후보지 선정과 설계, 착공 등을 신속히 추진하고 앞으로 이용자의 반응이 좋을 경우 다른 생활권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원재 행복청장은 "여성과 아동친화도시인 행복도시에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 놀 수 있는 다양한 놀이공간을 충분히 조성해 나가겠다"면서 "이를 통해 아이들이 밝은 미래를 꿈꾸는 진정 행복한 도시로 성장하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행복청과 LH 세종본부는 국내에서 가장 젊은 도시이자 출생율이 높은 행복도시의 특성에 맞게 아동친화적인 도시계획을 추진해 오고 있으며 그동안 원수산 모험놀이터, 유아숲체험시설 등을 조성해 왔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