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4 00:00

음성 남신초, 북한음식 체험의 날 운영

2017-11-09기사 편집 2017-11-09 14:05:10

대전일보 >지역 > 충북 > 음성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음성 남신초등학교 학생들이 지난 8일 북한 음식 만들기 체험으로 두부밥을 만들고 있다. 사진=남신초 제공
[음성]음성 남신초등학교는 지난 8일 음성군 교육 지원사업 요리쿡! 조리쿡! 오감 창의적체험 활동과 연계해 북한 음식 만들기(조랭이떡국, 평양만두, 두부밥 등) 체험 시간을 가졌다.

이 날은 북한의 일상생활 속에서 음식 문화를 찾아 살펴보고 오감 창의적 체험 활동을 통해 남한과 북한의 길거리 음식을 비교하며 공통점을 찾아봄으로써 남 북한이 한민족임을 깨닫는 체험활동 교육으로 진행됐다.

북한 주민들이 즐겨 먹는다는 두부밥을 만들어 본 한 학생은 " 겉은 바삭 안은 부드럽고 담백하며, 매콤한 양념장이 들어가 느끼함이 없어 맛있었다"고 말했다.

조원준 교장은 "음식 체험을 통해 학생들에게 북한도 같은 민족이라는 동질감을 느끼고 북한 음식에 대해 올바른 이해와 통일의 필요성을 다시 한 번 되새겨 본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