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1 11:03

'제천 예술의전당' 건립 토론회 개최

2017-11-09기사 편집 2017-11-09 14:05:04

대전일보 >지역 > 충북 > 제천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제천]'제천 예술의 전당' 건립을 위한 토론회가 오는 10일 열린다.

9일 시에 따르면 토론회는 오는 10일 오후 2시 제천시청 대회의실에서 관계전문가와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 수렴을 위해 열린다.

이날 토론회는 문화예술 전문가인 서울 예술의전당 고학찬 사장, 엄흥용 영월문화원장, 최성택 제천시음악협회장, 현경석 한국예총제천시지회장 등 4명이 토론자로 참여해 제천 예술의 전당 건립 방향에 대한 의견을 제시하고 이후 참여한 시민들과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제천예술의전당은 동명로 77(명동 68) 옛 동명초 터에 관람석 1200석 규모의 공연장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이에 앞서 지난달 29일에는 제천예술의전당 건립추진위원회가 출범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제천지역 각 시민사회단체와 문화예술계 대표 등 추진위원 100여 명이 참석해 추진위 출범을 알렸다.

시 관계자는 "오랜 숙원 사업인 제천 예술의 전당의 성공적 건립을 위해 앞으로도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적극 수렴할 예정"이라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이상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상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