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1 11:03

제17회 박찬호기 전국초등학교 야구대회 3일 개막

2017-11-01기사 편집 2017-11-01 11:36:22

대전일보 > 스포츠 > 지역스포츠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지난해 박찬호 모교인 중동초와 기념촬영
공주시 홍보대사이자 메이저리그에서 코리안 특급으로 명성을 떨쳤던 박찬호 선수의 이름을 내건 '박찬호기 전국초등학교 야구대회'가 오는 3일부터 8일까지 공주시립박찬호야구장에서 '제17회 박찬호기 전국초등학교 야구대회'를 개최한다

전국의 야구 꿈나무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주기 위해 지난 2001년부터 시작된 박찬호기 전국초등학교 야구대회는 올해로 17회째를 맞았다.

이번 대회는 지난해 우승팀인 온양온천초등학교를 비롯해 전국에서 32개팀 소속 선수 700여명과 학부모 등 1000여명이 참가, 각 팀들이 학교의 명예를 걸고 우승을 목표로 6일간의 열전에 들어간다.

공주시와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가 주최하며 공주시체육회와 충남야구소프트볼협회가 주관하고 박찬호 선수가 협찬하는 이번 대회의 경기방식은 토너먼트 방식으로 진행되며 우승팀에게는 우승기와 우승컵이 수여된다.

특히 이번 대회 개회식에는 공주시 홍보대사인 박찬호와 지난 달 은퇴한 이승엽선수가 참석할 예정이다.

개막일인 3일과 4일에는 예선전이 진행되며, 5일에는 16강전이 공주시립박찬호야구장, 공주중학교 야구장에서 진행된다. 8강전은 6일, 준결승은 7일 오전 9시 30분부터, 대망의 결승전은 8일 오전 10시부터 공주시립박찬호야구장에서 진행된다.

한편 지난해 대회에서는 온양온천초가 우승을 차지했고, 준우승은 서울고명초, 공동 3위는 제주남초와 부산수영초가 각각 차지한 바 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