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1 00:00

십센치·엑소 첸이 만났다…내달 3일 협업곡 '바이 베이베'

2017-10-29기사 편집 2017-10-29 09:22:00

대전일보 > 연예 > 방송/연예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십센치와 첸(오른쪽) [SM 제공]
1인 밴드 십센치(본명 권정열·34)와 그룹 엑소의 첸(25)이 협업곡을 선보인다.

28일 엑소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십센치와 첸은 11월 3일 오후 6시 SM의 디지털 음원 공개 채널 '스테이션' 시즌2를 통해 협업곡 '바이 베이베'(Bye Babe)를 발표한다.

이번 컬래버레이션은 지난 9월 SBS 러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 출연한 첸이 오랜 팬이라며 협업해보고 싶은 가수로 십센치를 꼽자 방송을 접한 십센치가 '러브콜'에 응하면서 성사됐다.

십센치가 '스테이션'에 참여하는 것은 지난해 소녀시대 윤아의 첫 솔로곡 '덕수궁 돌담길의 봄'에 피처링한 데 이어 두 번째다.

SM은 '바이 베이베'에 앞서 지난 27일 '스테이션' 시즌2의 30번째 곡인 강타와 레드벨벳 슬기·웬디가 함께 부른 '인형'(Doll)을 공개했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