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0-21 00:00

김승룡 옥천문화원장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수상

2017-10-12기사 편집 2017-10-12 16:24:28

대전일보 >지역 > 충북 > 옥천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김승룡(사진·좌측) 옥천문화원장이 지방문화원의 날 기념식에서 유공자로 선정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을 수상하고 한국문화원 연합회장(이경동·사진·우측)과 함께 기념촬영하고 있다. 사진=옥천군 제공.
[옥천]김승룡 옥천문화원 원장이 지난 11일 인천광역시 강화군서 열린 2017년도 지방문화원의 날 기념식에서 국가문화발전에 기여한 '지방문화원의 날' 유공자로 선정돼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올해 기념식은 한국문화원연합회 창립 55주년과 강화문화원 개원 70주년을 공동 기념하는 뜻 깊은 자리로 전국 지방문화원이 한자리에 모여 지방분권시대의 지역문화 발전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국문화원연합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는 전국 229개 지방 문화원장과 16개 시도문화원연합회장 등이 참석하는 가운데 3개 분야(대한민국문화원상, 지방문화원의 날 유공자, 장기근속자)에 대한 시상이 이뤄졌다.

김 원장은 2013년부터 옥천문화원장직을 맡아 지역문화발전을 위해 연구하고 지역민들과 소통하는 문화원 조성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 지용제를 전국적인 문학축제로 성장시키며 연변지용제, 일본 정지용 문학포럼 등 국제교류를 통해 세계에 우리 문학과 옥천을 널리 홍보하는데 앞장서 왔다.

지난 7월 20일 세계축제협회에서 주최하는 제11회 피너클어워드 한국대회에서 지용제가 BEST 기타프로그램으로 선정되는데 많은 기여를 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김승룡 원장은 "이번수상을 계기로 군민들로부터 사랑받는 군민들과 더욱 소통하는 옥천문화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