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3 23:55

서산시, 안산공원 조성 첫 삽

2017-10-11기사 편집 2017-10-11 17:55:55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안산공원조감도. 사진=서산시 제공
[서산]충남도 공모사업인 상생산업단지 안산공원(대산 제2호 근린공원)이 첫 삽을 떴다.

서산시는 11일 대산읍 대산리 일원 19만 6089㎡에 들어설 안산공원을 착공했다.

안산공원은 주민과 근로자가 함께 즐기는 커뮤니티의 공간, 여유와 자연을 느끼는 힐링 공간, 자연과 함께 다양한 운동을 즐기는 체험의 공간 등으로 모습을 갖춘다.

사업비는 130억 원이다.

시는 2013년 충남도 상생산업단지 공모사업에 선정돼 도비 55억 원을 확보했으며, 2015년 공원 조성계획 변경결정을 마쳤다.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3월까지 도시관리계획 결정 및 지형도면 고시 등의 절차를 거쳐 착공에 들어가게 됐다.

준공은 2018년 12월이 목표다.

시 관계자는 "안산공원이 조성되면 대산 기업체 근로자들에게 쾌적한 정주여건 제공으로 시와 기업체가 상생 발전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될 것으로 전망된다"며 "공사가 기한 내 차질 없이 마무리될 수 있도록 힘을 쏟겠다"고 밝혔다. 정관희·박계교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계교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