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4 23:55

충남도 '한국문화재기능인협회' 전시 개최

2017-09-28기사 편집 2017-09-28 22:58:16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전통 문화재를 지키는 장인들의 모임인 '한국문화재기능인협회' 소속 지역 기능인들의 작품이 한 자리에 모인다.

충남도는 28일 부여 백제문화단지 사비궁 회랑에서 '한국문화재기능인협회 충남·대전지회 작품전' 개막식을 열고 내달 5일까지 9일간 전시를 진행한다.

작품전은 ㈔한국문화재기능인협회 충남·대전지회가 주최하고 도와 문화재청, ㈔한국문화재기능인협회, 한국산업인력공단 대전지역본부가 후원한다.

문화재기능인은 전통건축과 회화, 조각, 공예 등 각 부문에서 오랜 수련 기간을 거쳐 일정 이상의 기능을 지니게 된 사람들로, 왕궁·사찰건물 등에 쓰이는 전통 기와를 만드는 와공, 불교미술 등을 그리는 화공, 석불과 석조부조물을 조성하는 석공, 칠기공예를 담당하는 칠공 등이다.

이번 작품전은 전통기법과 전통재료를 사용해 과거의 방식을 재현,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종류의 전통 문화재 양식을 알리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홍경선 한국문화재기능인협회 충남·대전지회장은 "예술 혼이 담긴 작품을 통해 우리 문화재에 깊은 관심과 애정을 가진 기능인들과 만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번 기회를 통해 많은 이들이 우리 문화의 우수성을 알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전희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희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