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0-22 00:00

온양여중·고 진입도로 개설 15억원 확보

2017-09-28기사 편집 2017-09-28 22:54:19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아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자유한국당 이명수 의원(충남 아산갑)이 온양여중·고 진입도로 개설(확장) 사업과 배방읍 회룡천 노후교량 재가설 사업에 필요한 특별교부금 15억원을 확보했다고 28일 밝혔다.

온양여중·고 진입도로는 진입로 폭이 협소해 차량 통행이 불가능하며 보도의 미설치로 보도의 미설치로 인해 학생들이 등·하교하는데 많은 불편함을 주고 있어 도로 학장 및 보도 개설 사업이 절실한 상황이었다. 또 배방읍 회룡천 교량은 인근 주민 500여명이 이용하는 유일한 교량으로 호우 시 상습적으로 침수되고 파손돼 주민들의 통행 안전을 위협하고 영농생활에 막대한 피해를 주고 있었다.

이명수 의원은 "온양여중과 온양여고 사이에 진입보도가 없어 평소에도 주민들의 통행 불편과 교통사고의 위험을 초래해 개선이 필요하며, 배방읍 회룡천은 호우시 상습 파손되어 이용에 불편한 실정"이라면서 "시민들의 교통편의 증진과 안전 확보를 위해 행정안전부에 지원요청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특별교부금 확보로 지역 주민들의 통행 편의와 차량 혼잡으로 인한 교통사고 위험이 크게 줄어들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안전행정부와 아산시 간의 협조를 통해 지역 인프라 확충과 지역민의 안전 확보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황진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진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