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0-24 11:49

꿈 향한 한 인간의 위대한 모험 '잃어버린 도시Z'

2017-09-21기사 편집 2017-09-21 14:04:01

대전일보 >연예 > 영화 > 신작나들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신작나들이]

첨부사진1
브래드 피트 제작사인 플랜B 'Z프로젝트'의 두 번째 작품이다. 아마존 탐사 중 지금껏 알려지지 않은 문명의 증거를 발견한 퍼시 포셋(찰리 허냄)은 이 문명을 인류 역사의 마지막 퍼즐 'Z'라 부르며 탐사에 열을 올린다. 하지만 예기치 못한 사고로 번번히 탐사에 실패한 그는 Z를 찾는 일에 더욱 집착하게 되고, 포기를 모르는 그의 집념은 점차 광기로 변해간다. 그리고, 마지막 탐사라는 이름으로 아들 잭(톰 홀랜드)과 함께 아마존 정글로 다시 들어가는데…. 이 영화는 인류 역사의 마지막 퍼즐이자 미지의 세계 'Z'에 도전한 최초의 인간, 시대를 앞서간 천재 탐험가 '퍼시 포셋'의 20세기 최대 탐험 미스터리의 실화를 그렸다.

영화 '스파이더맨'에서 재기발랄함과 남다른 유머 감각을 뽐낸 톰 홀랜드가 이번 작품에서도 연기 변신을 하며 흡인력 있는 연기를 선보인다. 영화는 특히나 아마존 정글의 리얼하고 아름다운 영상을 담고 있어 실제 탐험을 하는 듯한 몰입감을 안긴다. 제임스 그레이 감독과 제작진은 100년 전 실제 탐험가가 직면했던 현실을 표현하기 위해 2015년 10월 콜롬비아 산타 마르타의 정글로 떠났고, 그곳에서 6주의 시간을 보냈다고 한다. 더위와 습기가 가득한 매우 열악한 그곳에서 맹독성의 뱀에 시달리는 것은 물론 갑작스럽게 발생한 홍수로 곤욕을 치르기도 했다고 한다. '퍼시픽림'에서 강한 남자를 보였던 찰리 허냄은 이 영화에서도 매력적인 인물을 그려낸다. 강은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은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