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5 00:00

제37회 전국장애인체전 15일 충주서 개막

2017-09-17기사 편집 2017-09-17 14:51:22

대전일보 > 스포츠 > 지역스포츠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제37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가 지난 15일 충주종합운동장에서 개회식을 갖고 5일 동안의 열전에 돌입했다. 사진은 개회식 입장 장면. 사진=충주시 제공
[충주]'제37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가 지난 15일 충주종합운동장에서 개회식을 갖고 5일 동안의 열전에 돌입했다.

오는 19일까지 충주시를 중심으로 충북도 일원에서 개최되는 이번 장애인체전은 전국 17개 시·도 8500여명의 선수와 임원이 출전했다.

경기 종목은 골볼과 농구, 댄스스포츠, 휠체어럭비, 배구, 배드민턴, 보치아, 게이트볼, 볼링, 사격, 사이클, 수영, 양궁, 역도 등 모두 26개다.

특히 이번 장애인체전은 그동안 전국체전 후에 개최돼 쌀쌀한 날씨와 무관심으로 경기력 저하 및 부상자 발생으로 어려움을 호소하는 장애인체육계의 의견을 적극 반영, 체전역사상 최초로 장애인체전을 먼저 개최하게 됐다.

이날 오후 6시 충주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개회식은 1만 5000여 명의 관람객이 참여해 대성황을 이뤘으며 '장애인 먼저! 충청북도'의 특별한 의미를 담아 '중원의 꽃 충청북도' 을 주제로, 식전행사와 공식행사, 식후행사로 나눠 진행했다.

식전행사는 '꽃, 바람, 길따라'라는 소주제로 합창공연, 예술단 콜라보 공연, 점자블록 퍼포먼스 등 다양한 공연이 펼쳐졌다. 폐막식은 19일 오후 3시 30분 충주 호암체육관에서 열린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