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9-21 01:23

공주시, 급수취약 지역 지방상수도 공급 박차

2017-09-14기사 편집 2017-09-14 16:44:52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공주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공주] 공주시가 시민생활 불편 해소를 위해 지방상수도 공급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가운데 지난 13일 송선1통 경로당에서 지방상수도 공급 준공식을 가졌다.

이번에 지방상수도가 공급되는 송선1통은 오랫동안 지하수를 생활용수로 사용해 온 지역으로 시는 총 사업비 3억원을 투입, 배수관로 3km 등을 시공해 송선 지역 100여명의 주민에게 안정적인 지방상수도를 공급하게 됐다.

이와 함께 시는 올해 총 118억원을 투입해 신풍, 이인, 탄천, 정안, 의당 지역 10개소에 대한 지방상수도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 안에는 의당면 유계리, 태봉동, 우성면 한천리, 유구읍 유구3리, 이인면 주봉리 지역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이장복 안전산업국장은 "엄격한 수질관리를 통해 정수장에서 생산하는 건강한 수돗물 공급을 위해 2020년까지 보급률 98% 목표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