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5 00:00

2017년 솔라페스티벌 진천친환경에너지 타운서 개최

2017-09-13기사 편집 2017-09-13 17:17:26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충북도는 오는 28일부터 30일까지 3일간 충북혁신도시 내 진천친환경에너지타운에서 '2017년 솔라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솔라 페스티벌은 '생명과 태양의 땅 충북' 이미지 확산과 충북 태양광산업 활성화 등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기 위해 개최한다.

이 행사는 '태양광으로 꿈꾸는 미래'을 주제로 미래생활에너지 체험을 위한 미래관, 태양광 최신기술 관련 연구관과 다양한 태양광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는 기업관으로 구성돼 있다.

모형 솔라카, 태양광 로봇 등 태양광을 활용한 전시물을 직접 보고 느낄 수 있는 체험존도 선보인다.

태양광분야 우수 기능인재 육성을 위한 솔라 기능경기대회도 29일 태양광기술지원센터에서 개최된다. 이 경기는 태양광모듈 설계제작과 발전 시공 2개 직종 3개 경기에 고등부 및 대학부 총99팀(133명)이 접수해 치열한 경연을 펼친다.

행사가 개최되는 친환경 에너지타운은 태양광, 태양열, 지열 등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기술 개발 및 실증을 통해 에너지 100% 자립 타운을 구축하기 위한 미래창조과학부의 시범사업이다. 신재생에너지 융복합 기술로 얻어지는 에너지를 인근 주변 고등학교, 도서관, 출장소 등 공공시설에 제공하고 있어 향후 신도시 보급확산 모델로 크게 주목 받고 있다.

도 관계자는 "전국 최고의 태양광산업 집적지로 떠오른 충북의 이미지를 확산시키고 주변 태양광산업 클러스터 인프라를 최대한 활용해 참관객들에게 오감만족을 줄 수 있도록 내실있게 행사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김대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대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