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9-21 01:23

보령 청라중 권미리 학생, 제19회 전국중고생 자원봉사대회 금상

2017-09-13기사 편집 2017-09-13 16:33:05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보령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보령 청라중 권미리 학생(사진 오른쪽)이 제19회 전국중고자원봉사대회에서 금상을 수상했다. 사진=보령시 제공
[보령] 청라중 2학년 권미리 학생이 지난 12일 서울 양재동 소재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제19회 전국중고생자원봉사대회에서 금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전국중고생자원봉사대회는 푸르덴셜사회공헌재단과 한국중등교장협의회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대회로 1999년 이래 매년 개최되고 있는 국내 최대 청소년자원봉사자 시상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3280명의 학생이 신청했다.

보령시는 자원봉사센터 추천으로 3명, 해양과학고 추천으로 모두 7명이 대회 예선에 참가해 권미리 학생이 영예의 금상을 수상하게 돼 200만 원의 장학금까지 거머쥐게 됐다.

권미리 학생은 어렸을 때부터 몸이 좋지 않아 장기간 병원생활을 하며 이때 자신에게 따뜻한 위로를 해 준 자원봉사자들의 손길을 잊지 않고 초등학교 4학년 때 가족봉사로 참여한 벽화그리기를 시작으로 환경정화, 어르신 말벗 지원 등 연간 300여 시간의 자원봉사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또한 자원봉사 연계 사이트를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도 활동의 폭을 넓히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페이스페인팅 전문 교육을 이수하고 보령시에서 개최되는 각종 문화 체육행사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등 학교 동급생은 물론, 성인들로부터 칭송을 받았다.

권미리 학생은 "장래 희망으로 국제 의료봉사 단체의 일원이 돼 아픈 친구들을 위해 봉사하는 것이 꿈"이라고 말했다.

최의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의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