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1 13:29

청양군, 예비 귀농귀촌 수업

2017-09-13기사 편집 2017-09-13 16:22:52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청양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귀농, 귀촌의 일번지 청양에서 예비 귀농귀촌인 30명과 청강생 등 37명이 11일부터 15일까지 4박 5일 알찬 일정으로 제10기 청양군 귀농, 귀촌학교 수강하기 위해 입교식을 갖고있다.사진=청양군 제공
[청양]귀농, 귀촌의 일번지 청양에서 예비 귀농귀촌인 30명과 청강생 등 37명이 4박 5일 알찬 일정으로 제10기 청양군 귀농, 귀촌학교 수업을 소화해 내고있다.

지난 11일 개강해 오는 15일까지 칠갑산 자연휴양림에서 열리는 이번 학기는 농특산물 재배교육 및 현장견학, 귀농선배와의 즉문즉답 등 청양의 농업 환경에 대한 이해를 도모하는 과정으로 운영된다.

이번 학기는 30명의 교육생 뿐 아니라 천안연암대 도시민농업창업 24기 수료생 18명 중 7명이 청양으로 귀농하고자 함께 참여하게돼 참가자들을 더욱 설레게 하고 있다.

교육생 공상임(51)씨는 "청양은 오염되지 않은 청정한 자연에 주민들 인심도 좋고 귀농정책이 다른 지역보다 적극적인 점에, 1년 먼저 청양에 온 언니를 따라 귀농하게 됐다"며 청양에서의 새로운 삶에 대한 기대를 드러냈다.

귀농귀촌학교 학장인 이석화 청양군수는 개강식에서 "청양은 여러분의 새로운 꿈을 펼칠 수 있는 곳"이라며 "우리 군과 군민은 여러분의 후원자로 열열이 환영한다"고 말했다.

한편 청양군 귀농·귀촌학교는 지난 9기까지 245명의 수료생을 배출했으며, 100여명이 귀농귀촌인으로 정착해 제2의 인생을 펼치고 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