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5 00:00

세종교육연구원,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 우수상

2017-09-04기사 편집 2017-09-04 19:45:50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한글을 배우면서 세상이 다르게 보여 다시 태어난 것 같아 순간 순간이 즐겁습니다."

세종시교육연구원의 조인순(76)씨가 대한민국 문해의 달을 맞아 열린 '2017년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에서 우수상(국가평생교육진흥원장상)을 수상했다. <사진>

세종시교육연구원은 4일 조씨의 '긴 터널을 빠져 나오며' 시화가 전국 1만 387여 작품에서 최종 70여 작품(최우수상 10명, 특별상 40명, 우수상 20명)에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수상작인 '긴 터널을 빠져 나오며'는 공부를 못해 평생 한을 지니고 살아온 인생을 긴 터널로 비유하며 이제야 터널을 빠져나와 환한 빛을 향해 가는 자신의 모습을 시화로 표현해 감동을 주었다.

전국 성인문해교육 시화전은 문해교육의 중요성에 대한 대국민 홍보 등을 위해 국가평생교육진흥원에서 주관하고 있다. 연구원에서는 배움의 기회를 놓친 성인을 위한 성인문해교육과정(학력인정과정, 기초문해과정)을 운영하고 있다.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