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과학기술대, 최원창 교수 정년퇴임 및 녹조 근정훈장 포상

2017-08-29기사 편집 2017-08-29 15:59:19      이호창 기자 hcle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람들 > 사람들(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최원창 교수
최원창 대전과학기술대학교 임상병리과 교수가 정년퇴임했다.

대전과기대는 지난 28일 최 교수의 정년퇴임식을 열고 훈장전수식과 공로패 등을 전달했다고 29일 밝혔다.

녹조근정훈장을 받은 최 교수는 진주간호보건전문대학에서 교직생활을 시작으로 대전과기대에서 정년을 다하기까지 총 37년 2개월을 재직하며 4000여 명의 임상병리사를 양성했다. 국내 임상병리학계 발전에 크게 기여한 공로로 녹조근정훈장을 받았다.

최 교수의 연구업적으로는 진단 임상미생물학 외 20권의 학술 관련 도서를 편찬해 임상병리학 연구를 위한 중요한 학술저서로 활용되고 있다.

주요 활동으로는 대한 임상병리사협회 미생물분과 평의원, 대한보건학회이사, 한국임상병리과 임상미생물학교수회장, 한국환경보건학과 이사로 재직했으며 국가 시험원의 출제위원, 국정교과서 집필선정위원 등으로 활동하며 학계 발전에 이바지했다.

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호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