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0-19 00:00

금산군, 외래돌발해충 포획 끈끈이 트랩 지원

2017-08-13기사 편집 2017-08-13 14:25:32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금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금산군농업기술센터가 병해충예찰시스템 설치 농가를 대상으로 외래돌발 해충 끈끈이 트랩을 지원, 설치하고 있다. 사진=금산군 제공
[금산]금산군농업기술센터는 사과, 배, 복숭아 등 병해충예찰시스템 설치 농가를 대상으로 황색의 끈끈이 트랩을 지원한다.

13일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외래돌발해충(갈색날개매미충 등) 포획을 위해 예찰활동 강화와 친환경 방제를 통해 과실 안정생산에 총력을 기울이기 위함이다.

갈색날개매미충은 나무가지에 산란하는 특성을 보이고 산란후 가지가 말라죽어 직접적인 과수 수량에 악영향을 주기 때문에 방제가 시급하다.

또 성충은 산란을 하기 때문에 이듬해 해충의 발생량 증가 원인이 되고 밀도가 높은 지역의 경우 과수뿐만 아니라 인근 농경지에 피해를 입힐 수 있다.

이에 성충이 산란하기 전에 끈끈이 트랩 설치로 방제효과를 높이는 것이 중요하고 트랩을 설치할 때는 복숭아 잎이 트랩에 붙지 않도록 고정시켜줘야 한다.

금성면 도곡리 허영만 농가는 "끈끈이 트랩을 설치해보니 복숭아 과원에 날아다니던 갈색날개매미충 등 성충이 많이 붙어 약제로 방제하는 노력보다 효과가 높은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기술센터 관계자는 "과수농가들의 병해충 밀도 파악 및 방제를 위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예측결과를 SNS문자 전송을 통해 사전 방제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길효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길효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