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0-19 00:00

국방대 논산 이전 개소식 및 창설 62주년 기념행사 개최

2017-08-13기사 편집 2017-08-13 14:25:13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논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지난 11일 논산시 양촌면 거사리 국방대에서 개최된 국방대 논산 이전 개소식에서 김병조( 사진 완쪽으로부터 8번째)총장직무대행과 송택근(사진 왼쪽으로부터 7번째)안보대 원장(해군 준장), 학교 부서장들이 기념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사진= 국방대 제공
[논산]대한민국 최고의 안보교육 및 연구기관인 국방대학교가 지난 11일 충남 논산시 양촌면 거사리에 새로 지은 논산캠퍼스 컨벤션센터 대강당에서 교직원 및 장병 5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김병조 국방대총장 직무대행 주관으로 '논산 캠퍼스 개소식 및 창설 제62주년 기념식'을 가졌다.

이날 기념식은 이전과정 동영상 시청, 대통령과 국방부장관의 '축하전문' 낭독, 우수 교직원 표창 수여, 기념 테이프 커팅, 교직원 기념사진 촬영이 실시됐다.

김병조 국방대총장직무대행은 "국방대는 창설 이후 지난 62년 간 '국가안보를 위한 전문 인재 양성의 요람'이자 '안보연구의 산실'로서 역할을 성실히 수행해 왔다"며 "이제 그 명예와 전통을 디딤돌로 삼아 이곳 논산에서 미래 100년을 위해 다시 한 번 힘차게 도약해 '세계일류 국방대학교'를 건설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지난 11일 국방대 이전 개소식 및 창설 62주년 기념행사에서 김병조 (사진 왼쪽에서 8번째)총장직무대행 등 교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국방대 제공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