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8-18 11:39

충북도, 여성친화기업 개선사업 모집

2017-08-13기사 편집 2017-08-13 14:18:21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충북도와 충북여성새로일하기지원본부는 오는 25일까지 '여성친화 기업환경 개선사업' 참여 기업을 모집한다.

여성친화 기업환경 개선사업은 여성근로자의 근로환경이 열악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400만 원 내에서 여성전용 화장실 및 휴게실, 수유실 등의 시설 개선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대상은 상시 근로자수 5인 이상 100인 미만 사업장으로 여성새로일하기센터를 통한 취업자가 최근 1년간 2명 이상인 업체 등이다. 시군 새일센터 및 취업지원센터로 방문 또는 우편으로 신청 가능하다.

사업 대상은 현지실사 및 지원타당성 등에 대한 심사를 거쳐 선정되며 결과는 도 홈페이이지(www.chungbuk.go.kr)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도 전정애 여성정책관은 "여성친화 기업환경 개선을 지속적으로 확대 추진할 계획"이라며 "많은 중소기업의 참여를 유도해 여성근로자의 근로환경 개선을 통해 복지수준 향상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도는 지난해 도내 13개 기업, 올해 8개 기업에 대해 기업환경개선사업을 추진하였고 앞으로 추경예산 사업비 2800만 원을 확보해 여성 친화적인 기업을 확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김대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대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