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5 23:55

음성군 평곡사거리 지하도 벽화 그리기 사업 추진

2017-08-13기사 편집 2017-08-13 14:16:40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음성]음성군은 오는 16일부터 23일까지 음성읍 평곡사거리 지하도에 벽화 그리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군에 따르면 음성읍 평곡사거리는 인근 음성여자중학교, 평곡초등학교 학생들의 통학로지만 관리가 이뤄지지 않고 방치돼 학생들이 이용을 꺼리는 곳이다.

이에 군은 2017년 농촌재능나눔 지자체 활동지원사업을 통해 극동대학교 만화애니매이션학과(학과장 김동옥) 재학생들과 벽화그리기 사업을 추진한다.

지하도는 학생들이 안전하게 통학할 수 있는 이동통로이자 미래의 꿈과 희망을 키울 수 있는 테마의 벽화가 그려진다.

또한, 반대편에는 학생들의 자유학기제 활동 결과물을 전시할 수 있는 아크릴판을 설치해 꿈길 갤러리로 활용하고 음성경찰서와의 협조를 통해 치안홍보테마(CPTED)를 반영해 지역 기관과의 협력 거버넌스를 실현한다.

이필용 군수는 "우리지역 대학생들의 재능기부로 평곡사거리 지하도가 새롭게 변하게 된다"며 "학생들이 안전하게 통학할 수 있도록 CCTV를 설치해 더욱 안전하고 행복한 교육강군 음성군을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