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0-20 00:00

농식품부 등 20개 기관 농업기술박람회… 최대 규모 농업기술 행사

2017-08-10기사 편집 2017-08-10 16:49:04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국내 최대 규모의 농업기술 종합 행사인 '2017 농업기술박람회'가 오는 14-15일 이틀동안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상상 그 이상의 농업'이란 주제로 열리는 농업기술박람회는 제4차 산업혁명시대를 대비한 농업과학기술 성과를 알리고 미래 유망산업으로 떠오른 농업의 다양한 가치와 비전을 공유한다.

박람회는 14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500여 관 전시회, 최신 농업기술을 공유하는 전문가 콘퍼런스, 채용 및 창업 상담을 지원하는 일자리한마당, 농업생명과학 체험관, 토크콘서트, 아이디어공모전 등 농업인과 청소년, 일반인들이 즐길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김영록 농식품부 장관을 비롯한 농·식품산업 관계자, 농업인 등 300여 명이 참석하는 개막식에는 농업의 새로운 가치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미래 농업의 비전을 공유하게 된다.

미래농업, 반려동물과 치유농업, 첨단생명공학, 농촌자원 등 11개 주제로 전시관에서는 농업기술 연구개발 성과를 선보이게 된다.

특히 농업미래관에서는 스마트팜, 의약소재 등 제4차 산업혁명과 연계된 다양한 첨단농업기술이 선보이고 농촌자원체험관은 6차 산업, 농업 명인 등 고유자원의 고부가가치화에 성공한 우수사례가 소개된다.

이밖에 반려동물 수제사료 만들기, 트랙터시뮬레이터 시승, 새싹인삼화분 만들기, 접시정원 만들기 등 농업기술과 농업의 새로운 가치를 이해하는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농업생명공학 심포지엄에서는 바이오농업시대를 맞아 농업생명공학의 산업화 가능성과 농업적 활용에 대한 전문가 발표와 토론이 있을 예정이다.

15일 열리는 성공농업 아이디어 파티에서는 '돈 되는 농식품, 건강한 농식품' 이란 주제로 이계호 충남대 교수의 특강과 함께 스마트 농업 가능성을 제시한 사례들이 발표된다.

청년 농업인들의 취업과 창업 기회도 제공된다. 일자리한마당에선 청년 취업 특강과 채용 예정기업과 기관들의 취업 설명회도 가질 예정이다.

특별무대에서 진행하는 토크콘서트에는 방송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셰프인 미카엘의 요리 강연과 반려동문 전문가 이웅종 교수의 특강이 예정돼 있다.

라승용 농촌진흥청장은 "농업기술박람회는 농업인들에게는 최신 농업기술과 정보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최고의 기회가 될 것"이라면서 "일반인에게는 농업의 새로운 가치와 우리 농업의 미래비전을 확인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곽상훈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곽상훈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