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4 23:55

서산시, 일자리창출 발굴 보고회… 일자리 3만5천개 발굴 목표

2017-08-10기사 편집 2017-08-10 14:52:34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서산시가 내년까지 3만5000개의 일자리 창출과 고용률 63.6% 달성 목표를 세웠다. 사진은 10일 권혁문 부시장 주재로 일자리 창출사업 발굴 보고회 모습. 사진=서산시 제공
[서산]서산시가 일자리대책본부를 구성하고, 내년까지 3만5000개의 일자리 창출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서산시는 10일 대회의실에서 각 부서 국·단장을 비롯한 간부공무원 6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일자리창출 발굴 보고회를 열어 일자리창출에 행정력을 집중하기로 했다.

시는 이날 권혁문 부시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일자리 대책본부를 구성, 내년까지 3만5000개의 일자리 창출과 고용률 63.6%를 달성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권 부시장의 주재로 진행된 보고회에서 제도와 규정에 얽매이지 않고 발굴된 다양한 일자리 창출 사업 68개 사업이 보고됐다.

특히 서산고용노동지청과 지역특성화대학 유치를 비롯해 중소기업 고용환경 개선사업, 청년 낭만 야시장 운영 사업, 노인일자리 인력파견형 활성화 사업, 복지전담인력 확대 사업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참석자들은 발굴된 사업들의 효과적인 추진방안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교환하는 토론시간도 가졌다.

시는 예산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는 한편, 중앙부처 및 충남도에서 공모하는 관련 사업에 적극 응모할 계획이다.

또 재정일자리 관련 사업 중 공공근로사업 인력이 필요한 경우에는 우선 배치 지원할 방침이다.

권혁문 부시장은 "이번 보고회에서 제시된 사업을 통해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추진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참신하고 획기적으로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아이디어를 적극적으로 발굴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정관희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서산시가 내년까지 3만5000개의 일자리 창출과 고용률 63.6% 달성 목표를 세웠다. 사진은 10일 권혁문 부시장 주재로 일자리창출사업 발굴 보고회 모습. 사진=서산시 제공

정관희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