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0-23 00:00

국방대 논산 新캠퍼스개소식 및 창설 62주년 기념행사 개최

2017-08-10기사 편집 2017-08-10 14:46:37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논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논산]국방대학교가 새로 지은 논산캠퍼스에서 둥지를 틀고 논산시대를 본격 선언한다.

10일 국방대에 따르면 대한민국 최고의 안보교육 및 연구기관인 국방대학교가 11일 오후 2시 충남 논산시 양촌면 거사리 논산 新캠퍼스 컨벤션센터 대강당에서 교직원과 장병 등 5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논산캠퍼스 개소식 및 창설 제62주년 기념식'을 국방대 자체적으로 갖는다.

이날 1부 창설기념행사는 학교 이전과정을 담은 동영상 시청과 학교 약사보고, 대통령과 국방부장관의 '축하전문' 낭독, 우수 교직원 표창 수여 순으로 진행된다.

2부 개소식은 본청 앞에서 기념 테이프 커팅과 교직원 기념사진 촬영 등으로 마무리된다.

김병조 국방대총장직무대행은 "국방대는 창설 이후 지난 62년 간 '국가안보를 위한 전문 인재 양성의 요람'이자 '안보연구의 산실'로서 역할을 성실히 수행해 왔다"며 "이제 그 명예와 전통을 디딤돌로 삼아 이곳 논산에서 미래 100년을 위해 다시 한 번 힘차게 도약해 '세계일류 국방대학교'를 건설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국방대는 1955년 8월 15일 서울 종로구 관훈동에서 국방대학으로 창설한 이후 국방연구원(1956년), 국방대학원(1962년), 국방대학교(2000년)로 변화·발전해왔다. 현재는 안전보장대학원, 국방관리대학원, 직무교육원, 국제평화활동센터 등 4개의 교육기관과 안보문제연구소, 도서관 등 2개의 부설기관으로 구성돼 운영되고 있다.

한편, 국방대학교 논산캠퍼스는 지난 2014년 11월에 착공 후 2017년 7월에 준공됐으며 이달 말 까지 논산으로 이전을 완료하고 9월 중에 이전기념행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