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0-18 00:00

공주시, 독거노인가정 등 방문 청결의 날 운영

2017-08-10기사 편집 2017-08-10 14:45:51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공주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공주] 공주시는 거동 불편으로 쓰레기분리·배출이 어려운 노인가구 등을 대상으로 쓰레기수거 서비스 제공을 위한 독거노인가정 등 방문청결의 날을 운영했다.

시에 따르면, 방문청결의 날 운영은 노인·장애인 등 사회취약계층이 쓰레기 분리·배출이 어려워 집안에 쌓아두는 등 악취 및 미관을 저해하는 사례가 자주 발생함에 따른 것.

이에 따라 시는 지난 9일 신관동 주공2단지 장 모씨(77, 남) 집을 방문해 청소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시는 환경자원과 청소행정팀을 비롯해 신관동 환경담당자와 환경미화원 등 14명과 청소차량 1대를 투입해 주변 청소 및 묵은 쓰레기 약 0.5t을 수거 처리했으며, 파지 등 재활용품 520kg을 관내 고물상에 매각해 6만7600원의 수익금을 장 씨에게 전달했다.

진기연 환경자원과장은 "독거노인가정 등 방문청결의 날 운영을 행정관서 주도로 시작했지만, 앞으로 시민단체로 확산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