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9-20 15:30

돌아온 미니언들의 위험한 유혹 '슈버배드3'

2017-08-03기사 편집 2017-08-03 16:05:59

대전일보 >연예 > 영화 > 신작나들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신작나들이]

첨부사진1슈퍼배드3
△슈퍼배드3=애니메이션 스튜디오 일루미네이션의 대표 마스코트 '미니언'이 특유의 귀여움에 치명적인 매력까지 더한 '다크 미니언'으로 돌아왔다. 캐릭터에 대한 일루미네이션의 남다른 철학으로 탄생된 미니언은 최고의 악당만을 보스로 섬기는 4차원적인 엉뚱함, 어설픈 악행 등의 귀여운 매력으로 '슈퍼배드 시리즈'부터 스핀오프작 '미니언즈'까지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휘했다. 이번 영화는 악당 은퇴를 선언한 '그루'에게 실망해 스스로 악당이 되기를 결심한 미니언과 쌍둥이 동생 '드루'의 존재로 슈퍼배드의 운명을 깨닫게 된 그루의 본업 복귀 프로젝트를 그렸다.

최고의 악당만을 보스로 섬기는 미니언, 가족을 위해 악당 은퇴를 선언한 그루. 그루의 배신에 실망한 미니언들은 스스로 악당이 되기 위해 그루를 떠난다. 한편, 같은 얼굴 다른 스펙의 쌍둥이 동생 '드루'의 등장으로 인해 그루는 자신이 역사상 가장 위대한 악당 가문의 후예임을 알게 되고, 거부할 수 없는 슈퍼배드의 운명을 따르게 되는데…. 돌아온 그루와 미니언들은 다시 함께할 수 있을까. 강은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강은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