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차상위계층에 여름이불·모기장 전달

2017-07-19기사 편집 2017-07-19 14:52:47      이용민 기자 min54659304@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대전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19일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 세대에 여름용 이불과 모기장을 전달했다.

공동모금회 안기호 회장은 "여름철 전기세 부담으로 냉방용품을 사용하지 못하는 지역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시원한 여름을 보내시라고 준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지역민들의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는 다양한 지원사업을 준비 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취약계층 방문행사에 참여한 권선택 시장은 "이 사업은 새 정부의 하절기 국민안전대책으로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취약계층(독거노인, 노숙인, 결식아동 등)의 보호 강화 당부와 일맥상통하는 시책"이라며 "저소득 시민들을 위한 다양한 시책마련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공동모금회는 중위소득 80% 이내 차상위계층을 지원하는 '2017 하절기 지원사업'을 통해 자치구로부터 추천받은 1250개 저소득가구에 1억 원 상당의 물품을 주민센터를 통해 지원한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min54659304@daejonilbo.com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