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3 00:00

롯데주류, 1000만병에 충주 전국체전 및 장애인 체전 홍보

2017-07-17기사 편집 2017-07-17 14:01:30

대전일보 >지역 > 충북 > 충주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충주]충북의 대표 주류업체인 (주)롯데주류와 (주)충북소주가 올 가을 충주에서 열리는 전국체전과 전국장애인체전의 성공개최에 힘을 보탠다.

17일 충주시는 롯데주류, 충북소주와 전국(장애인)체전 및 충주세계무술축제 성공개최를 위한 공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롯데주류와 충북소주는 이달부터 오는 9월까지 생산하는 롯데맥주와 시원소주 1000만병에 양대 체전과 충주세계무술축제를 알리는 보조상표 부착과 함께 홍보용 포스터 4000부도 제작하게 된다.

아울러 체전 기간 중 17개 시도 선수단 숙소는 물론 경기장 응원에 사용할 물과 음료 등을 후원하고, 해외동포 선수단의 공장견학 프로그램도 운영하게 된다.

한편, 롯데맥주와 충북소주는 오는 9월 22일부터 28일까지 열리는 충주세계무술축제 기간에는 축제장 내에서 생산제품을 판매하고 수익금 전액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기부할 계획이다.

한봉재 충주시 전국체전추진단장은 "지역 소재 대표 주류업체가 양대 체전과 세계무술축제 성공개최에 힘을 실어줘 감사하다"며 "롯데맥주가 충주메가폴리스에 제2공장을 설립해 지난달 말부터 임시 가동 중인 만큼 이번 협약을 통해 양측이 상생 발전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